『 inblue 인블루 천연발효빵 』





그 시절 그리던 모습 중에 지금 나의 모습도 있었을까? 화려함과 밝음으로 칠해졌던 나의 미래가 지금 이 모습이었을까? 이 나이가 되면 느긋하게 나의 인생을 즐기고 있을 줄 알았는데 여전히 현실은 미완성인 채 이 나이에도 미래에 대한 꿈으로 나의 시간들은 채워져 있다. 화려함과 자신감이 넘친 모습을 그리며 꿈을 꾸던 그 시간이 현실이 되어 다가와도 꿈을 이루지 못함에 안타까워하며 또 다시 꿈을 꾸며 살아가고 있을 테지.
완전한 사랑을 꿈꾸며...
완벽한 여자를 꿈꾸며...

은 또 다른 나를 발견하게 된 축복된 공간이었다. 공간과 시간의 한계를 넘을 수 있게 해 주었고 내가 가진 많은 것들을 표현할 수 있게 해 준 곳이다. 많은 좋은 이들을 만나게 해 주었고 그들과의 인연으로 내 삶은 더욱 더 윤택해졌다. 웹디자이너란 타이틀을 가지게 해준 곳이고 그게 내 직업이라고 말할 수 있게 해준 곳. 그래서 난 IT산업이 발달한 한국에서 태어난 걸 정말 감사한다.

의 의미를 굳이 따져본다면 내 나름대로는 그렇게 정의한다. 『신비함 속으로』. 말도 안 되는 해석이라고 아무도 인정 해 주지 않아도 나는 그렇게 우기고 싶다. 종종 파란색을 좋아하느냐고 물어오는 사람들도 있지만 blue란 단어를 쓰면서 색깔의 의미보다는 약간 우울하면서 뭔지 알 수 없는 무한한 우주의 푸르름을 생각 했더랬다. 남도 나를 잘 알 수 없겠지만 나도 또한 나 자신을 확실히 알 수가 없다. 내 안에 무엇을 가지고 있는지....그 알 수 없는 내 안의 것들을 조금씩 발견하면서 퍼 올려 표현하려는 나의 노력의 의미로 이해해주길 바란다.

는 정말 고마운 친구이다. 나의 시선을 대신해서 표현해 주는데 인색함이 없다. 생각 해 보면 중학교 때에도 사진반을 들었던 기억이 있다. 어쩌면 내 속에 카메라에 대한 열정이 그 때부터 숨겨져 있었는지도 모를 일이었다. 얼마나 멋진 작품사진을 찍느냐가 목적은 아니다. 그저 내가 찍고 싶은 것들..나를 대신해서 보여주는 사진이면 된다. 나의 느낌이 담겨 있는 것이라면....

현재 사용기종 Nikon D700 / 24-70 F2.8

은 나에게 생활이고 놀이이고 돌파구이고 활력소다. 먹거리란 개념을 넘어 나의 에너지를 쏟아 부어 아름다움을 만들어낼 수 있는 도구이기도 하다. 사람에게는 창조적인 욕구가 있어서 기존의 것들을 뛰어넘어 새로운 것들을 만들어보고 싶어 한다. 나에게 그 창조적인 욕구를 해소시켜주는 것이 바로 빵이다. 반죽과 나의 손을 통해서 만들어지는 작은 작품들은 결국 먹혀서 사라지 곤하지만 그래서 또다시 만들어보고자 하는 이유를 만들어주기도 한다. 더 나은 모습으로... 더 훌륭한 맛으로...

은 나의 든든한 후원자들이다. 내가 무엇을 하든지 항상 격려와 칭찬을 잊지 않는 그들을 너무나 사랑한다.

1963
Seoul Korea
Fashion designer
Webdesigner
제과기능사
제빵기능사
르꼬르동 블루 브랑제리 디플롬 수료
르꼬르동 블루 빠띠스리 베이스 수료

inblue@coolinblue.com


Text  Html  Reply Mail 
Write
    유제경
2003/10/10 R M D
인희님 홈페이지가 꿈이 넘쳐있어보여요..
참 아름답네요.. 자신의 꿈과 가족의 행복과 평화를 바라는 마음이
담겨져있어요.. 고생도 많이 하신거같고,, 더욱 열심히 하셔서
아름다운 홈페이지를 만들어가세요..가정도 행복하고요..
    이혜정
2003/10/10 R M D
행복한 마음으로 잘 둘러보았습니다.
"느낌을 가진 여인" 불루희님 답군요.

커다란 부러움과 함께
풋풋한 마음을 안고갑니다.
    박상현
2003/10/10 R M D
느낌을 가진 여인 BlueHee 강인희씨 !!!
넘 멋져요!! 그동안 어딜 갔나 했더니 이렇게 멋진 홈페이지를 맹그느라
안 보였군요. 특히 my family를 보구 감동했어요. 너무나 아름답게 사는
모습 행복해 보였구요.... 자작시는 더더욱 아름다웠구요...
곳곳에 애쓴 모습이 역력했고 훌륭하게 잘 만들었네요.
항상 뭔가를 열심히 배울려고 하는 모습은 많은 전업주부들에게 잔잔한
감동과 자신을 불어 넣어주기에 충분하다고 봅니다...
그럼... 항상 행복한 나날되길 바랄께요....
안녕.....
    김태자
2003/10/10 R M D
홈페이지 구경 잘하고 갑니다.
열심히 만드신 흔적이 곳곳에서 묻어나는군요.
참...한가지 만드시고 실수하신게 있으셔서 알려드리고 가야겠네요...
가족사진이랑 싸이트 링크의 아이콘들이 인희님 컴퓨터 안으로 경로가 잡혀있어서 깨지는군요.
고거 바꾸셔야겠네요.....
그거 빼고는 손수 에니메이트 GIF까지 만드셨더군요.
고생 많이 하셨네요....
아...제 홈페이지에 인희님 홈페이지 연결해 놓았습니다.
많은 분들이 다녀가셨으면 좋겠네요.
    송병호
2003/10/10 R M D
무척이나 멋진 방입니다.
혹시나 하고 왔는데 역시나 하고 감탄하면서 좋은 느낌 가지고
돌아갑니다. 부디 행복하시고 언제나 아름다운 마음 지니시고
행복하게 사세요.
..................!!!!!!!!!!
    윤정원
2003/10/10 R M D
제가 방명록 작성에 있어 처음이라 너무 영광이군요.
그리고 홈에 대한 느낌이 너무 좋아 한 자 남기고 갑니다.
제 홈을 가꾸는데 많은 도움이 될 거 같군요.
그리고 앞으로 더 나은 홈이되고, 방명록이 북적이기를 기대하며
써 놓았던 문구에 감명받은 사람이....
    inblue
2003/10/10 R M D
어서오십시요.


1 .. 101  102 
skin info * designed by inBlu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