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nblue 인블루 천연발효빵 』



발효빵
( 313 )
케익
( 120 )
쿠키
( 90 )
파운드/머핀
( 32 )
파이/타르트
( 19 )
쵸콜렛
( 74 )
아이스크림
( 10 )
커피/음료
( 23 )
요리/반찬
( 172 )
샐러드/스프
( 20 )

( 19 )
간식
( 59 )
  사과케익
07/09/20 12:54 / View :8193
파운드/머핀
요즘 집에 사과가 많아요
사과가 넘 맛있어서 그냥먹는 게 제일 맛있지만
그래도 좀더 빠른 소비를 위해 사과 듬뿍 넣은 케익을 만들어 봤습니다.

18cm X 7cm 혹은 21cm X 4.5cm 원형팬 1개
혹은 미니파운드틀 4개
혹은 작은 파운드틀 3개 분량

사과 깍뚝썰기 해 놓은 것 300g
호두 70g
계란 2개 / 설탕 70g / 소금 2g / 계피가루 1g
우유 30g / 럼주 2ts
중력분 200g / 베이킹파우더 4g / 베이킹소다 2g
포도씨유 80g

장식용사과와 호두 약간
계란을 풀어서 설탕과 소금, 계피가루를 넣고 잘 풀어줍니다.
거품내는 건 아니고 설탕이 녹도록 풀어주기만 하면 됩니다.
우유와 럼주 넣고 섞어줍니다.
호두와 사과를 위의 계란물에 넣어 잠깐 담그어둡니다.
밀가루와 베이킹파우더와 소다를 체쳐서 넣고 잘 저어줍니다.
포도씨유를 조금씩 넣어가면 잘 섞어줍니다.
유산지를 깔아놓은 팬에 반죽을 부어줍니다.

전 부피감을 살리려고 18cm X 7cm 의 높은틀에 구웠는데
21cm X 4.5 cm 의 일반높이틀에 구우셔도됩니다.
장식용 사과를 얇게 저며서 캬라멜시럽이나 메이플시럽에 버무려서
위에 장식을 하고 호두도 조금 뿌려주었습니다.
(장식은 안하셔도 됩니다.)
전 두배의 양을 해서 반은 원형틀에 굽고 나머지 반으로는
미니파운드틀 4개에 나눠담고 구웠습니다.

컨벡스오븐에서 180도 오븐에서 원형틀은 50분 미니파운드틀은 30분 구워주었습니다.
일반오븐이라면 원형틀은 200도 오븐에서 50분 미니파운드틀은 30분 구워줍니다.

이런 파운드 종류는 두께감이 있어서 반드시 꼬치테스트 해야하며 속이 안익었다면 시간을 조금 더 늘리셔야 하고
윗색이 진하다싶으면 중간에 호일로 덮어서 더이상 색이 진해지지 않도록 해야합니다.
높은 틀에 구우니까 모양이 더 예쁜데요?
다만 높은틀에 굽는다면 10분정도 더 구워줘야합니다.
속이 잘 익지 않아요.
미니파운드틀에 구운 것도 앙징맞고
미니파운드틀에 구운것은 포장해서 선물했어요.
사과때문에 속이 촉촉하고 부드러운 사과케익입니다.
사과대신 단호박 넣어서 구우면 어떨까? 궁리중입니다. ^^
lana 거의 매일레시피를 보면서 열심히 배우고 있습니다.딸이 5~6살인가 그때 메직쉐프가스 오븐레인지가 있어 간단한 파운드 케잌정도 아무튼 만드는 것 좋아했지만 그당시에는 배울데가 흔하지안아 거의까먹고 살았지요. 다시 저에게 만드는 즐거움을 주셔서 감사합니다.참고로 그딸이 23살 대학교 4학년 이랍니다.........
07/09/20 13:48
진승희 인희님.. 정말 맛있었어요~ 역시나 정성이지만.. 재료를 아끼시지 않으셔서~ 더 맛났어요~ 저도 시골에서 까치 사과 좀 얻으면.. 한번.. 만들어 봐야겠어요 ...^^ 영준이가 협조를 해주면..ㅋㅋ 입이 점점 좋은 빵에 길들여져서.. 제과점에서 빵을 사먹기가 힘들어져요..T.T
07/09/20 18:47
환희 lana님, 저랑 동년배 일듯싶어 몰래 놀러왔다 인사합니다^^
저도 블루님의 블러그에 도전받고, 오늘 쿠킹클래스 수업받고 왔어요~
아이들 다커서 시들했던 일들이었는데 새로운 즐거움으로 해보려 한답니다..ㅎㅎ
07/09/20 21:38
lana 앗! 나 한테도 이런일이 ........반갑습니다.환희님..져도 처음으로 모닝빵을 성공했답니다.. 옛날부터 식빵을 만들고싶었는데 블루님 레시피로 성공했답니다. 저녁에 들어와서 우리 남편왈 오늘은 무슨 빵만들었어?하고 맛있게먹는 남편을 보면 쁘듯합니다.오늘은 무슨빵을 만들어볼까 ? 하고 하루를 시작한답니다.ㅎㅎ
07/09/21 01:34
azabu 인희님.. 항상 궁금했던건데요... 두배,세배로 할때 베이킹파우더넣은 반죽이라 놔두었다가 구워도 괜찮은가요. 저는 혹시라도 망칠까봐 항상 레시피대로 하다보니 조금 부족할때가 있었거든요. 그리고 확인하면서 구울때 열면 온도가 떨어지쟎아요. 꼬치로 찔러보아서 묻어나오면 시간을 조금 늘리나요?? 아님 온도를 조금 높이나요?? 물어보기만 잔뜩....^^죄송
07/09/22 00:41
inblue 전 거품내는 반죽종류는 한꺼번에 하지 않고
한번에 구울 수 있는 양만큼씩만 반죽합니다.
아무래도 시간이 지나면 기포가 죽어서 부피가 작고 단단해지거든요

하지만 사과케익이나 마들렌처럼 거품을 내지 않는 케익종류는
반죽해서 좀 둬도 괜찮더라구요

꼬치테스트 후 익지 않았을 경우에 전 시간을 늘려줍니다.
이때 윗면은 대부분 색이 진해졌을테니 호일로 덮어주구요
물론 오븐 열면서 온도가 좀 떨어졌겠지만
이럴때 온도를 높여주면 오버베이킹 될 가능성이 있어요
시간 좀 늘려주고 묻닫고 굽다보면 온도가 다시 오르니까 괜찮습니다.
07/09/22 07:53
선인장 안녕하세요^^저 어제 2배해서 만들었어요
하트틀과 15센티원형틀분량이 만들어졌어요

하트틀에 구운걸 구역모임에 가져갔는데...엄청 인기였습니다^^
빵안쪽에 살살 녹는게 뭐냐고 다들 물어보네요 사과라고 했더니 놀라면서 너무너무 맛있대요

목요일밤에 님의 레시피보고 다음날 만들어봐야지 했거든요
달지 않고 정말 맛있어요
감사합니다^^*

즐거운 한가위되세요
07/09/22 09:47
크리스티나 먼저 컴에 즐겨찾기 해놓고 보았는데,,
컴,포맷하면서,,,메뉴 다 날아가 버려,,몇달,,,잊고 있다,,
검색창에 치니,,,바로 나오네요,,정말,,다행이예요,,
예전에,,inblue님,,그져,,훔쳐 보고만,,갔는데,,
이제,예서,,제과, 제빵공부 제대로 다시 해봐야 겠어요,,
다시 뵙게 되서 넘 반갑고,,
이거 부터 시작해 봐야 겠네요,,
명절 준비하다 갑자기,,뜬금없이 inblue님 생각이 나는지,,
07/09/22 21:12
inblue 선인장님..감사해요 선인장님도 즐거운 명절 보내세요~~~

크리스티나님 저도 다시 뵈서 반갑습니다. ^^
07/09/23 21:02
뽀야 인블루님+ _+ 저도 집에 사과가 많아서 어떻게 해야할지 고민이였는데
좋은 레시피 가지고 가서 맛난 케이크 만들어 먹었어요..^^
아버진 생크림이나 치즈크림 같은것 들어가는건 아예안드시는데 이건 담백하니 맛있다고 하셔서
기분이 엄청 좋았어요,, ^ㅁ^
09/03/27 16:07
476 공갈빵 (14) inblue
474 꽃빵은 꽃빵스럽게 (12) inblue



2007/11/09 492   알밥과 미소된장국 cmt 3 4623
2007/11/04 491   손반죽으로 통통한 베이글 cmt 17 6636
2007/11/03 490   브라우니 cmt 12 12714
2007/11/01 489   크라상 cmt 17 7275
2007/10/30 488   소세지빵 cmt 15 7069
2007/10/21 487   단호박 무스 cmt 12 4478
2007/10/17 486   브로컬리 양송이 스프 cmt 12 7824
2007/10/15 485   청국장 쿠키 cmt 6 2913
2007/10/15 484   청국장 빵 cmt 6 2654
2007/10/08 483   단호박케익 cmt 19 5913
2007/10/01 482   바게트 만들어서 바게트 피자 cmt 11 3893
2007/10/01 481   풀먼식빵 만들어서 샌드위치 cmt 9 5899
2007/09/28 480   찐만두 cmt 20 13442
2007/09/26 479   애플 타르트 (사과파이) cmt 5 6782
2007/09/24 478   현미 송편 cmt 13 3666
2007/09/24 477   현미 견과설기 cmt 6 3748
2007/09/23 476   공갈빵 cmt 14 8021
2007/09/20   사과케익 cmt 10 8192
2007/09/19 474   꽃빵은 꽃빵스럽게 cmt 12 6723
2007/09/17 473   친정아버님 생신케익 cmt 7 5163

1 ..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48